[게임소개]
주의! 이선을 넘지 마시오!

뉴욕... 스산한 겨울밤... 홀로 악에 맞서 싸우다 모든 것을 잃은 남자... 살인의 누명을 쓰고 도망다니는 비밀경찰인 맥스는 마피아와 경찰의 추적을 받고 있다...

레미디 엔터테인먼트에 의해 개발되고, 3D 렐름에 의해 총 4년여의 개발기간을 거친 '맥스 페인'은 절체절명의 위기에 몰려 사투를 벌이는 남자의 이야기를 배경으로 진행된다. 당신은 이렇게 까지 멋진 영화같은 게임 플레이를 느껴 본 적은 단 한번도 없을 것이다.

"4년이라는 적지않은 기간을 보내고 세상의 빛을 본 맥스 페인, 결론부터 이야기해서 올해 현존하는 최고의 액션 게임이라는 타이틀을 조심스럽게 붙여본다. 최근에 멀티플레이와 긴 플레이 타임을 가지고 있으면서도 무미건조한 게임이 얼마나 많은가? 액션 팬이라면 절대로 실망하지 않을 타이틀이 될 것이다." - Gaming Ground.com -
"맥스 페인은 오우삼의 액션영화 영웅본색, 첩혈쌍웅에 기초하여 제작되었으며, 게임도중 맥스는 적과 맞딱트림과 동시에 슬로우 모션으로 움직여 슬라이딩하며, 순간적으로 적과 총탄을 피하면서 공격할 수 있게 된다. 이 모든 것을 블릿 타임과 슛-닷지 시스템의 혁신적인 기능을 통해 이루어진다." - Game Spot -

[게임특징]
* 균형잡힌 난이도
당신은 이 게임을 처음 접하게 되면 게임상에서의 전투가 자신에게 유리하기만을 원하게 될 것이다. 그렇지만 게임 플레이는 매우 공정할 것이며, 적들의 공격 또한 계속 될 것이다. 당신은 이제 플레이에 도취되어 맥스의 복수를 도울 것이다.

* 너무나 사실적인 게임 플레이
날아오는 총알을 눈앞에서 본적이 있는가? 세부적인 움직임을 섬세히 구현하였고, 심지어는 날아가는 탄환의 움직임조차 정확히 볼 수 있다. 맥스 페인에서의 세상은 모든 것이 현실에 기초하며, 당신이 지금까지 보아온 게임들과 다르게 영화같은 게임플레이상에서 당신은 이 모든 것을 파괴해 볼 수 있다.

* 당신이 원하는 미션을 만들어 낼 수 있다.
맥스 페인은 게임 에디터들이 출시한 게임중에서 가장 편한 제작툴을 제공한다. 당신의 창조적인 능력으로 게임환경과 게임 캐릭터들을 재 창조할 수 있을 것이다. 이제부터는 당신이 미션을 만들어 즐기도록 하자!

* 고통을 느낄 수 있다!
맥스의 고통은 곧 당신의 고통이 될 것이다. 비극적인 스토리로 이루어진, 이 게임은 화약 내음으로 가득한 숨막힐듯한 총격전으로 혼란스럽지만, 매 분기마다 나타나는 새롭고 반전의 연속인 게임스토리의 전개는 당신으로 하여금 더욱 더 게임으로 빠져들게 만든다.

* 블릿타임 시스템
맥스 페인만의 특별한 전투 방식의 하나이다! 게임 역사상 최초로 시도된 블릿타임은 게임상에서 시도되는 그 순간, 전체적으로 슬로우 모션으로 플레이 표현되며, 당신의 게임 플레이가 영화같은 액션으로 플레이할 수 있게 된다. 이것은 일찍이 액션게임에서 맛보지 못한 가장 신선하며, 한편의 홍콩 액션 영화를 플레이하는 느낌을 받게 될 것이다.

[게임사양]
Mac OS 9.2.2/OS X 10.1.4 이상, 파워PC G4 733Mhz, RAM 256MB, VRAM 32MB, HDD 900MB, CarbonLib 1.4, QuickTime 4, 4배속 시디롬 드라이브

[상품요약]
상품명 : 맥스 페인 (Max Payne)
생산년 : 2002년
원산지 : 미국
개발사 : 3D Realms Entertainment, Remedy Entertainment / Gathering
출판사 : Infogrames
구성물 : 종이상자, CD-ROM, 게임설명서, 엽서

[상품사진]


---------------------------------------------------------------
본 자료는 2014.06.12 올드피씨게임즈 자료실에서 이전되었습니다.
---------------------------------------------------------------

'게임정보 > GBA/NDS/FC' 카테고리의 다른 글

[Mac] 트로피코  (0) 2016.02.23
[Mac] 맥스 페인  (0) 2016.02.23
[GBA] 피파 2005  (0) 2016.02.23
[GBA] 파검  (0) 2016.02.23
[GBA] 주시자의 눈  (0) 2016.02.23
[GBA] 도시의 심즈  (0) 2016.02.23

+ Recent posts